테크레시피

레이저 안티드론 시스템 도입한 美공군

방산업체인 레이시온이 10월 초 안티 드론 시스템을 탑재한 시스템을 미 공군에 납품했다고 밝혔다.

이 안티드론 시스템은 고출력 레이더 시스템을 갖춰 의심스러운 드론을 광학, 적외선 센서로 감지한다. 포착한 드론이 적성이라고 판단하면 레이저 샷을 통해 격추시킨다. 레이저 주사에 이용하는 전력은 220볼트 콘센트로 충전할 수 있다. 하지만 한 번 충전하면 수십 번 밖에 쓸 수 없어 장시간 작업을 하려면 발전기 세트를 함께 실행시켜야 한다.

미군은 앞으로 1년간 시험을 실시해 실제로 얼마나 성과를 거둘 수 있을지 확인할 예정이다. 미군은 과거 드론을 미사일로 격추하는 방어 시스템 도입을 고려하고 레이시온 역시 드론 격추 미사일을 개발한 적이 있다. 하지만 도중에 국방 정책이 바뀌어 이번 같은 레이저 샷을 이용한 시스템으로 바뀌었다.

마찬가지로 의심스러운 드론을 감지하는 격추 시스템은 드론실드가 개발해 나스카 레이싱과 2018년 동계 올림픽에서 사용된 바 있다. 러시아에선 드론 격추용 산탄총과 폭발물을 탑재할 수 있는 대드론용 드론도 개발되고 있다. 그 뿐 아니라 그물을 쏘아 드론을 잡는 바주카나 네덜란드에선 매를 이용해 드론을 붙잡는 프로젝트를 하기도 했다.

드론 공격을 막는 게 쉽지 않다. 얼마 전 최신 방공 시스템을 갖춘 사우디아라비아 석유 시설도 드론 공격을 막을 수는 없었다. 따라서 다양한 시행착오가 계속되어 있다. 이번 레이시온 시스템이 어디까지 드론 공격을 막을 수 있을지 주목된다. 관련 내용은 이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lswcap

월간 아하PC, HowPC 잡지시대를 거쳐 지디넷, 전자신문인터넷 부장, 컨슈머저널 이버즈 편집장, 테크홀릭 발행인, 벤처스퀘어 편집장 등 온라인 IT 매체에서 '기술시대'를 지켜봐 왔다. 여전히 활력 넘치게 변화하는 이 시장이 궁금하다.

뉴스레터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