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레시피

세일즈포스는 어떻게 전세계 CRM을 석권했나

고객 만족도를 끌어올리고 매출을 확대해주는 CRM(Customer Relationship Management) 응용 프로그램으로 잘 알려진 세일즈포스(Salesforce)는 전 세계를 석권할 기세로 매출을 늘리고 있다. 세일즈포스의...

알파넷이 태어난 날

지난 1969년 10월 29일 인터넷의 전신인 알파넷(ARPANET)이 탄생했다. 지난 10월 29일은 인터넷 50주년을 맞은 것. 알파넷 탄생 배경에는 미국과 소년간 냉전이라는 존재가 있었다. 1957년 10월 4일 소련이...

구글 양자컴퓨터 ‘양자초월성 이정표인가’

구글이 세계에서 가장 빠른 슈퍼컴퓨터로 1만 년이 걸리는 계산 문제를 3분 20초 만에 해결할 수 있는 양자컴퓨터를 개발했다고 발표했다. 양자컴퓨터는 기존 컴퓨터가 정보를 처리하는 단위인 비트 대신 큐비트를 이용해 정보를 처리한다...

Editor’s pick

HTTP 통신은 어떻게 진화하고 있나

HTTP는 웹사이트를 방문하면 서버와의 통신에서 이용한다. HTTP/3은 이런 HTTP의 새로운 버전이다. 지금까지 HTTP 통신 문제가 HTTP/3에선 어떻게 해결될까. 1990년 말 세계 첫 웹페이지가 등장하고 이듬해인 1991년 HTTP/0.9가 등장했다. 당시에는 단순히 서버에서 특정 문서를 다운로드하는 간단한 것이었다. 1996년에 이르러 업로드에 대응하는 등 확대 기능을...

전세계 플라스틱 오염 기업 순위는?

전 세계적인 플라스틱 쓰레기 문제를 해결하려는 환경 단체 브레이크프리프롬플라스틱(Break Free From Plastic)이 51개국에서 자원봉사가 7만 2,541명이 참여한 청소 활동 결과를 통해 플라스틱 쓰레기 오염원이 되는 기업명을 발표했다. 플라스틱 쓰레기 오염원 1위는 단연(?) 코카콜라다. 코카콜라의 브랜드 마크를 인쇄한 플라스틱 제품 쓰레기는 4개 대륙에 결쳐 37개국에서...

늘어난 스트리밍 서비스 ‘구독 피로’ 시대 온다

넷플릭스와 훌루, 아마존 프라임 비디오, 디즈니 플러스, 애플TV 플러스 등 매달 요금을 지불하고 영화나 드라마, 애니메이션을 마음껏 볼 수 있는 구독형 스트리밍 서비스가 최근 늘어나고 있다. 하지만 스트리밍 서비스가 늘면서 사용자 절반이 불만을 느끼는 등 현대인 상당수가 구독 피로에 빠져 있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인터넷을 통해 영화를 전송하는 경우 서비스 공급자는 영화 배급업자와...

This week’s hottest

페이스북이 꿈꾸는 현실판 레디플레이어원

페이스북이 매년 개최하는 오큘러스 커넥트 6(Oculus Connect 6) 발표회에서 가상현실 공간에서 좋아하는 것이라면 뭐든 할 수 있는 현실판 레디 플레이어 원 같은 느낌을 주는 호라이즌(Horizon)을 발표했다. 호라이즌에서 플레이어는 자신의 세계관을 구축하고 게임을 만들어서 놀거나 움직이는 아바타로 된 친구와 소셜 교류를 나눌 수도 있다. 앞서 언급했듯 페이스북과 오큘러스는...

숨바꼭질 반복한 AI로 복잡한 전략을 만들려는 시도

오픈에이아이(OpenAI)는 기계학습 에이전트가 간단한 숨바꼭질을 하게 해 점점 복잡한 도구를 이용할 수 있게 진화해 나가는 모습을 관찰하고 있다. AI는 숨바꼭질을 반복하면서 스스로 6가지 전략과 이에 대한 대책을 다듬는다. AI가 독자적으로 이렇게 복잡한 협조 적응을 보인 건 앞으로 더 복잡하고 지적인 동작을 할 가능성을 시사하고 있다는 것이다. 숨바꼭질에선 AI가 숨기는 역할과 귀신...

애플은 서비스 기업으로 가고 있다

지금까지 혁신적인 제품을 발표해왔던 애플이지만 최근에는 혁신이 없다는 지적을 받아왔다. 그렇다면 이런 혁신 논란은 사실일까. 지난 9월 11일 열린 애플 신제품 발표회에서 애플은 아이폰 11과 11 프로, 프로 맥스 등 새로운 아이폰 3종과 애플워치 시리즈5, 10.2인치 아이패드 등을 선보였다. 신제품을 다수 발표한 자리였지만 스티브 잡스 전 CEO가 발표를 할 당시처럼 혁신으로 간주되던...

AI가 만든 합성 음성으로 사기를…

세계에서 처음으로 인공지능으로 만든 합성 음성에 의한 사기 피해가 발생해다고 한다. 사기 피해를 당한 기업의 피해액은 2억 5,000만원대에 달한다. 피해를 당한 기업의 보험 회사인 율러허미스에 따르면 해당 기업 관리자가 오후에 상사로부터 전화 1통을 받았다고 한다. 상사의 목소리는 지급 지연에 따른 추가 비용을 지불해야 하니 헝가리 은행 계좌로 송금을 하라고 했다. 또 전화를 하면서...

Latest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