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레시피

자율주행車 개발에 가상공간 시뮬레이션 활용한다

구글 모기업인 알파벳 산하 자율주행 자동차 개발 기업인 웨이모(Waymo)는 자율주행 시스템 향상을 위해 시뮬레이션시티(SimulationCity)라고 명명한 가상공간에서 시뮬레이션에 주력하고 있다. 이런 시뮬레이션시티를 활용한...

데이터센터 로봇 기술 도입을 위한 노력

로봇과 AI가 진화해 지금까지 인간이 해온 일을 대체하는 사례가 점점 늘고 있다. 하지만 데이터센터에선 그만큼 급격하게 바뀌지는 않고 있다. 🎉 Tadaaa…we proudly present: Margaret...

WHO가 발표한 AI 건강관리 이용을 위한 6가지 원칙

세계보건기구 WHO가 2021년 6월 28일 앞으로 WHO 활동 지침이 되는 모든 국가에서 인공지능이 공공 이익을 위해 작동하도록 하기 위한 6가지 원칙을 발표했다. 여기에서 WHO는 AI가 인간의 자유와 인권을 침해하는 것이나 전...

Editor’s pick

신경 권리…기술 시대의 新인권?

칠레의회가 2021년 4월 개인 육체와 정신 불가침에 관한 조문에 뇌 활동과 여기에서 얻은 정보 보호를 추가하는 헌법 개정안을 승인하고 세계에서 처음으로 신경 권리(neuro-rights)를 헌법에 포함한 국가에 이름을 올렸다. 컬럼비아대학 신경학자를 중심으로 한 프로젝트가 칠레 헌법에 그치지 않고 유엔이 채택하는 세계인권선언에 신경 권리를 추가해야 한다고 제창하고 필요성을 주장하고 있다...

윈도11 발표한 마이크로소프트…뭐가 달라지나

마이크로소프트가 온라인 이벤트(What’s Next for Windows)를 열고 차세대 윈도 운영체제인 윈도11(Windows 11)을 공식 발표했다. 윈도11은 기존 윈도10을 계승하면서 사용자 인터페이스와 앱스토어, 게임 등 모든 분야를 다듬은 운영체제. UI에서 눈에 띄는 건 유출된 이미지에서도 확제가 된 작업표시줄과 시작 메뉴가 중앙에 위치한 새로운 레이아웃. 윈도8에서...

AI·IoT 기술 활용한 보쉬 첨단 반도체 공장

독일에 본사를 둔 기술 기업 보쉬가 드레스덴에 건설한 반도체 공장에서 2021년 7월부터 본격적인 생산 활동을 시작한다고 발표했다. 이 공장은 AI와 사물인터넷을 결합한 첨단 기술을 이용하며 300mm 웨이퍼 생산을 하게 된다. 이 공장은 연면적 7만 2,000m2로 2017년 구상한 것이다. 독일 정부와 유럽연합 보조금을 포함해 10억 유로를 들여 2018년 6월부터 건설을 시작했다...

주간인기기사

반도체 생산공장, 애리조나 사막에 건설되는 이유

반도체 기업인 인텔과 TSMC가 2021년 3월과 5월 미국 애리조나에 새로운 반도체 공장을 건설한다고 잇따라 발표했다. 미국에서 가장 건조한 지역인 애리조나가 대량 물을 필요로 하는 반도체 제조 공장 건설 지역으로 꼽히는 이유는 뭘까. 반도체 기업이 애리조나에 공장을 건설하는 이유는 크게 2가지다. 첫째는 비가 적게 와 자연 재해 위험이 작다는 것. 애리조나 연간 강수량은 345mm...

新OS 대거 공개한 애플 WWDC21

애플이 6월 8일 2시 소프트웨어 개발자 이벤트인 WWDC(Apple Worldwide Developers Conference)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등록한 개발자를 위한 200개 이상 다양한 세션과 개별 1:1 상담, 포럼과 라운지 등을 통해 교류의 장을 제공하지만 첫 기조강연은 일반 사용자에게도 전달된다. ◇ iOS 15 “페이스타임 링크·셰어플레이”=먼저 iOS 15 프리뷰...

中 AI 사전학습모델, 구글·오픈AI 모델 능가할까

중국 정부로부터 재정 지원을 받고 있는 베이징인공지능연구원(北京智源人工智能研究院)이 주도하는 연구팀이 지난 6월 1일(현지시간) 새로운 사전 학습 모델인 운다오 2.0(悟道2.0. WuDao 2.0)을 발표했다. 운다오 2.0은 1조 7,500억 개에 이르는 매개변수를 사용하고 있으며 이는 오픈AI(OpenAI)나 구글 산하 구글브레인(Google Brain)이 개발한 사전 학습 모델을...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