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레시피

中 AI스타트업, 개코를 지문처럼 등록한다?

중국 AI 스타트업인 메그비(Megvii)가 개의 코 모양이 마치 인간의 지문처럼 다르다는 사실에 착안한 개 인식 시스템을 개발했다. 앱을 이용해 스마트폰 카메라로 개의 코를 다각도로 스캔해 등록을 하면 인식률은 95%에 이른다고 한다.

물론 이 앱이 얼굴 인증처럼 뭔가 기능을 이용하기 위한 건 아니다. 잃어버린 반려동물을 찾을 수 있도록 돕기 위한 것이다. 실제로 지금까지 앱을 통해 1만 5,000마리에 달하는 애완동물을 주인과 재회할 수 있도록 했다고 한다.

그 뿐 아니라 이 앱은 애완동물을 주인에게 되찾아주는 역할 뿐 아니라 정부와 연계해 매너가 나쁜 견주의 행동을 바로 잡는 역할도 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고 한다. 개를 돌보지 않고 방치하거나 버릇을 제대로 들이지 않은 개를 공공장소에 방치하는 무책임한 견주를 감시할 수도 있다는 것이다. 관련 내용은 이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lswcap

월간 아하PC, HowPC 잡지시대를 거쳐 지디넷, 전자신문인터넷 부장, 컨슈머저널 이버즈 편집장, 테크홀릭 발행인, 벤처스퀘어 편집장 등 온라인 IT 매체에서 '기술시대'를 지켜봐 왔다. 여전히 활력 넘치게 변화하는 이 시장이 궁금하다.

뉴스레터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