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레시피

칼라시니코프, 30년대 오토바이를 EV로…

칼라시니코프(Kalashnikov)는 AK-47이라는 자동 소총으로 잘 알려진 곳이다. 이런 칼라시니코프가 1930년대 소련 시대부터 만든 오토바이 IZH-49를 현대적인 전기 오토바이로 되살려 눈길을 끈다.

에어 브러시리스 모터 출력은 15kW이며 최대 토크는 60Nm, 최고 속도는 90km/h다. 완전 충전 상태에서 80km를 주행할 수 있고 디스크 브레이크를 탑재하고 있다. 리튬이온 배터리를 이용하며 무게는 130kg이다. 참고로 오리지널 IZH-49는 단기통 2스트로크 346cc 엔진으로 최고 속도는 110km/h였다.

EV 버전 IZH-49는 러시아에서 한정 생산되는 모델로 가격은 2만 달러다. 거의 수작업으로 이뤄지며 49대만 만들어진다고 한다. 칼라시니코프는 자동 소총 제조 기업이지만 과거에도 2018년 피파 월드컵 당시 경찰 차량(IZH Pulsar) 30대를 생산하고 IZH 브랜드로 오프로드와 크루저 바이크 등을 만든 바 있다. 관련 내용은 이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뉴스레터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