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레시피

삼성전자, 7nm EUV 채택한 엑시노스 9825 발표해

삼성전자가 엑시노스 9825(Exynos 9825)에 대한 정보를 공개했다.

엑시노스 9825는 EUV 리소그래피를 이용한 7nm 제조공정을 통해 만든 첫 스마트폰용 SoC다. 9820과 마찬가지로 치타 M4(Cheetah M4) 코어와 말리-G76 GPU를 조합했다. 통신 기능은 4G LTE로 최대 2Gbps이며 AI와 AR 처리를 위한 NPU(neural processing unit)도 곁들인다. 프로세서가 5G를 지원하지 않기 때문에 모델에 따라선 5G 모뎀인 엑시노스 모뎀 5100을 탑재할 가능성도 있다.

외신에 따르면 엑시노스 9820은 주로 국내에서 판매한 갤럭시S10에 탑재했지만 미국 등에서 판매한 갤럭시S10에 탑재한 퀄컴 스냅드래곤 855보다 효율은 낮았다고 한다. 하지만 9820에 이은 9825는 스냅드래곤과 같은 성능을 내며 전력 효율도 개선했다고 밝히고 있다. 다만 엑시노스 9825는 국내용 갤럭시노트 10에 탑재하고 미국이나 해외 판매용 모델에는 계속 스냅드래곤을 채택할 전망이라고 한다. 관련 내용은 이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lswcap

월간 아하PC, HowPC 잡지시대를 거쳐 지디넷, 전자신문인터넷 부장, 컨슈머저널 이버즈 편집장, 테크홀릭 발행인, 벤처스퀘어 편집장 등 온라인 IT 매체에서 '기술시대'를 지켜봐 왔다. 여전히 활력 넘치게 변화하는 이 시장이 궁금하다.

뉴스레터 구독